설날 상 차리는법(feat 차례지내는법, 세배하는 방법)

설날 상 차리는법(feat 차례지내는법, 세배하는 방법)

오는 설날 아직 대한민국에서는 민족 최대의 명절 설날이나 추석에는 차례라는 것을 지내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이 차례를 지내는 이유에 대하여 알아보고자 합니다. 최우선으로 차례란 체계적인 의식이나 제례를 가리키는 한국어 단어입니다. 보통 가족이나 집단이 모여 체계적인 의식을 거행하거나 기념하는 행사를 말합니다. 이런 차례는 종교적인 의식일 수도 있고, 유서 깊은 가족 의식일 수도 있습니다. 대한민국에서 차례는 주로 조상 숭배나 기리는 의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가족이나 친족들이 모여 조상을 기리고, 그들에게 예배를 올리는 행사입니다. 일반적으로 차례는 정해진 날짜나 기념일에 엄숙하게 거행되며, 고종이나 음식을 예배하고 간청하는 등의 의식을 포함할 수 있습니다. 또한, 차례는 어떤 특수한 의식이나 제례를 가리키는 말로도 사용될 수 있습니다.


아이돌 부부 최민환율희 부부 결혼 5년 만에 파경
아이돌 부부 최민환율희 부부 결혼 5년 만에 파경

아이돌 부부 최민환율희 부부 결혼 5년 만에 파경

온라인 커뮤니티

앞서, 12월 4일 최민환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최민환과 김율희가 신중한 걱정 끝에 이혼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최연소 아이돌 부부였던 최민환과 율희는 지난 2017년 9월 열애설에 휩싸였습니다. 1992년생으로 올해 나이 31세인 최민환과 1997년생으로 올해 나이 26세인 율희는 당시 어린 나이였지만, 오픈 연애 직후 4개월 만에 결혼 소식을 발표했습니다.

특히 율희는 이 과정에서 걸집단 라붐을 탈퇴했는데, 당시 만 20세였던 율희는 혼전임신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지며 더욱 충격을 주었습니다. SBS

지난 2018년 결혼 당시 최민환과 율희는 각자 27살, 22살로, 이후 율희가 한 차례 더 임신하며 2020년에는 쌍둥이 딸 2명을 출산해 현재 슬하에 세 자녀를 뒀습니다.

제사상 차리기
제사상 차리기

제사상 차리기

제사 상차림은 지역별로 집안별로 차이가 있습니다. 아래에 적은 내용은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상옷차림 방법입니다. 1줄 과실, 조과 홍동백서 붉은색 과일은 동쪽에, 흰색 과일은 서쪽에 놓습니다. 가운데에는 약과, 다식 등을 놓습니다. 2줄 반찬 좌포우혜 왼쪽에는 포북어포, 건대구 등를, 오른쪽에는 식혜를 놓습니다. 가운데에는 나물, 침채동치미, 청장을 놓습니다. 3줄 삼탕어탕, 육탕, 소탕 어동육서 어탕은 동쪽에 놓고, 육탕은 서쪽에 놓고, 가운데에는 소탕을 놓습니다.

4줄 적, 전 어동육서 어류는 동쪽에 놓고 육류는 서쪽에 놓습니다. 가운데에는 채소, 두부를 놓습니다. [두동미서] 어류의 머리는 동쪽으로 향하게 하고, 꼬리는 서쪽으로 향하게 합니다.

설 차례상 진설 순서
설 차례상 진설 순서

설 차례상 진설 순서

설 차례상진설 하는 방법은 제주의 오른편이 동쪽 왼쪽이 서쪽이라 생각하시고 진설 합니다. 제1열 떡국. 술잔 제2열 은 어동 육서라 해서 어류는 동쪽, 육고기는 서쪽에 놓습니다. 제3열은 탕 종류로 차례나 제사에는 보통 3탕 이라 해서 육탕, 어탕, 소탕, 차례대로 진설 합니다. 제4열은 좌포 우혜라 해서 왼쪽에 포 오른쪽에 식혜를 진설합니다 제5열은 조율이시 라 해서 제일 왼쪽 대추, 밤, 배, 곶감, 사과 등의 차례대로 진설합니다.

설날에 떡국을 먹는 이유

우리나라 최대 명절인 설날은 새해의 첫날, 즉 음력 1월 1일로 시작됩니다. 이날에는 대부분의 가정에서 떡국을 준비하며, 그 한 그릇을 통해 나이를 한 살 더 먹는 것이 우리의 전통이죠. 그러나 여기서 의문이 생깁니다. 왜 우리는 설날에 떡국을 먹을까요? 떡국은 한자로 첨새병으로 해석되며, 이는 새해를 맞이하여 나이를 더해 주는 음식이라는 뜻입니다. 떡국을 먹는 습관이 언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확실히 알 수 없지만, 조선시대의 과거 문헌에 따르면, 떡국은 설날 아침에 먹었으며, 이를 통해 새해를 맞이했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떡국은 하얀색의 떡과 국물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는 지난해에 있었던 모든 악운을 하얗게 잊고 새롭게 시작하는 의미를 갖고 있습니다. 또한 떡국에는 하얀색 가래떡을 길게 뽑아 사용하는데, 이는 장수와 집안의 번창을 의미합니다.

제사를 지내는 절차

제사를 지내는 절차는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로, 제사를 지낼 장소에 가족 구성원들이 모입니다. 모두가 준비된 상태에서 제사를 시작합니다. 둘째로, 제사상 앞에 차례로 나아가 숙박합니다. 이때, 제사상 앞에는 제사를 지내는 사람들의 이름이 적힌 제사용 표지판이 놓여져 있습니다. 셋째로, 제사상 앞에는 제사용 그릇과 음식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가족 구성원들은 제사를 지내는 동안 음식과 술을 제사상에 올려놓고, 조상들에게 헌정합니다.

넷째로, 제사를 지내는 동안 가족 구성원들은 평온하게 기도하고, 조상들을 기리는 노래를 부릅니다. 마지막으로, 제사를 마친 후에는 제사용 그릇과 음식을 치우고, 제사상 앞에서 손을 모아 감사의 인사를 합니다. 이후에는 가족 구성원들이 함께 음식을 나누며, 가족의 단결과 유대감을 다지게 됩니다. 가족들이 함께 모여 제사를 지내는 모습은 아름다운 풍경입니다.

자주 묻는 질문

아이돌 부부 최민환율희 부부 결혼 5년 만에

온라인 커뮤니티앞서, 12월 4일 최민환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최민환과 김율희가 신중한 걱정 끝에 이혼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세요.

제사상 차리기

제사 상차림은 지역별로 집안별로 차이가 있습니다. 좀 더 구체적인 사항은 본문을 참고해 주세요.

설 차례상 진설 순서

설 차례상진설 하는 방법은 제주의 오른편이 동쪽 왼쪽이 서쪽이라 생각하시고 진설 합니다.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

Leave a Comment